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News/Society2009.05.15 09:40

요즘 은행 현금인출기에 사기칠 목적으로 사기꾼들이 지갑을 두고 가는 사례가 많다 합니다.
 

 이것을, 좋은 일을 하겠다고 들고 나오거나, 그냥 가지고 나오면 절도죄가 성립된다고 합니다.
 

 CCTV의 성능이 좋아서 현금 인출기에서 촬영된 사진으로 추적이 가능하며 1주일 안으로 경찰이 집으로 방문하게 됩니다.
 

 쉬운 예를 들면, 사기칠 놈이 현금 인출기 앞에 지갑을 두고 나갔는데. 그것을 모르고, 좋은 일 하려고 지갑을 우체통에 넣어 주면, 사기칠 놈은 지갑에 돈이 많이 들어 있다고 신고 하고, 경찰에서는 CCTV사진을 이용해서 추적을 하게되고, 집으로 경찰이 찾아옵니다.
 

 사기칠 놈이 합의금으로 거액을 요구한다 합니다.
 

주변에 아는 친구가 좋은 일 하려다가 4백만 원 정도에 합의하였다고 하네요. 실제 지갑에는 만원만 들어있었고....아무것도 없었다는데...
 

경찰에서도 그 계좌를 추적해 봐도 10만원도 안 들어 있었던 계좌라서 당하셨다고만 위로 한답니다.
 

잘 아는 은행 직원으로 부터 받은 글이라는 신종 사기 수법이라고 하는데....

 

우리 모두 조심 또 조심! 하셔야 하겠습니다.
 

좋은 일도 하지 말고 모른 척하는 게 상책이네요~~~

Posted by 프랭크리
TAG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세상에는 공짜가 없지요. ^^; 그래서 좋은 일에도 대가가 따른 답니다.

    2009.05.15 23:2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